2008년이 벌써 그 끝을 보여주고 있다. 달력은 얇아져 마치 수명을 다한 듯 다음 달력을 기다리고 있고, 이미 2009년 달력은 준비가 되어있다. 벌써 2009년이구나. 아직 2008이라는 숫자도 익숙치 못했는데, 기다려주지도 않고 이렇게 가버린 것 같아 조금 아쉽다.

  올 한해는 참 후회스러운 해였다. 최선을 다하지 않았고, 당연히 결과도 좋지 않았다. 그 덕인지는 몰라도 마음속 깊이 깨달은 바도 생겼으니. 2009년은 더 행복해지도록 노력해야지. 아니 더 행복할 거야.

  블로그는 시작한지 아직 한 달도 안되어서 2008년의 내 블로그 활동을 되돌아보고 할 것도 사실 없다. 2009년에는 많은 글을 쓰기보다는 정말 좋은 글 한편을 쓰도록 노력해야겠다. 그리고 더 많은 블로그들과도 친분을 맺어 나가야지.

  2009년도 힘내자!!!!! 입니다.

Comments

  1. BlogIcon 마리고미 2008.12.27 10:37 신고

    올해보다 훨씬 좋은 09년이 되시길 바랍니다!

    perm. |  mod/del. |  reply.

What's on your mind?

댓글 입력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