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  • 소소하고 따뜻한 소통

Review/음악10

성시경의 '너의 모든 순간' 오늘 드라마 '별에서 온 그대'가 마지막회로 그 끝을 맺었다. 엄청난 인기를 끌고, 대화나 뉴스나 TV프로그램마다 '별그대'가 홍수처럼 쏟아질 때도 여러 이유로 드라마를 안 봤는데, 이 노래를 한 번 듣고는 '볼까'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좋다. 마냥 듣는 것도 좋지만, 드라마의 감정선에 얹힌 이 노래가 어떻게 들릴 지가 궁금했기 때문이다. 성시경 작곡, 심현보 작사로 가사도 좋고 곡도 좋다. 아니, 언제 이렇게 훌륭한 작곡 실력을 길렀는지? 이 형 아이유 콘서트 이후로 조금씩 호감이 되더니, 마녀사냥으로 남성팬들의 지지를 얻고, 이 노래로 실력마저 인정받은 느낌? 하긴 드라마 '시크릿 가든' OST였던 '너는 나의 봄이다'도 역시 성시경 작곡인걸 보면, 이미 상당한 실력이 있었던 것 같기도 하고. 얼마 .. 2014. 2. 28.
유자차 "밖에 눈 많이 오더나?" "그냥 설탕같이 와요." 새벽2시. 일을 마치고 나오니 정말 눈이 설탕같이 오고 있었다. 저녁만 해도 몹시 추운 날이었는데, 오히려 더 따뜻해 진 것 같았다. 얼른 집으로 가서 유자차나 한 잔 마실까. 누군가 유자청을 만들 듯, 이리저리 흩날리며 골고루 뿌려지는 눈을 맞으며, 언뜻 내가 유자가 된 것 같다는 생각이 들려다가도, 암만해도 나는 유자가 될 수 없음을 기억했다. 다시 소금처럼 내리는 것을 맞으며, 나는 배추일 거라고, 소금에 절여지는 배추일 거라고, 독 안에 갇혀서 한 1년은 묵혀져야 맛이 날 배추일 거라는 생각이 들었다. 그렇게 배추라도 되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. 2011. 1. 5.
쿨하지 못해 미안해 - UV 이 노래를 알고 난 이후로 삶이 즐거워졌다. 아, 왜 진작 알지 못 했을까. 처절한 듯하지만 저 현실적인 가사를 들어보라. 유세윤이 아니면 이런 가사와 저런 연기가 나올 수 있었을까. 배경음악으로 작성하려다 이건 뮤비가 아니면 안된다는 판단에 과감히 유튜브에서 공수해옴. 합의하에 헤어져놓고 더럽게 달라붙다니.ㅋㅋㅋ 흥미가 생긴다면 '인천대공원' 노래도 들어보시길.ㅎㅎ 2010. 5. 1.
그대는 어디에-에피톤프로젝트 그대는 어디에 - Epitone Project 눈물은 보이지 말기 그저 웃으며 짧게 안녕이라고 멋있게 영화처럼 담담히 우리도 그렇게 끝내자 주말이 조금 심심해졌고 그래서일까 친구들을 자주 만나고 챙겨보는 드라마가 하나 생겼고 요즘엔 다 이렇게 지내 생각이 날때 그대 생각이 날때 어떻해야하는지 난 몰라 애써 아무렇지 않게 마음은 담대하게 그 다음은 어디서부터 어떻해야하니 환하게 웃던 미소 밝게 빛나던 눈빛 사랑한다 속삭이던 그댄 어디에 사랑하냐고 수없이도 확인했었던 여렸던 그대 지금 어디에 웃기도 잘 했었고 눈물도 많았었던 사랑이 전부였었던 그댄 어디에 같이 가자며 발걸음을 함께 하자며 나란히 발 맞추던 그댄 지금 어디에 환하게 웃던 미소 밝게 빛나던 눈빛 사랑한다 속삭이던 그댄 어디에 사랑하냐고 수없이도.. 2010. 4. 29.
루비살롱 전국투어 LIVE in DA INTERPLAY on 2009.06.06 난 108번! 108번이 적힌 티켓을 가져가는 나를 친구들은 어이없게 쳐다봤다. 딱히 무슨 의미가 있었던 건 아니었다. 우리가 받은 티켓이 104번부터 109번까지였고 그 중에서 108번이 눈에 띄었기 때문이다. 그래도 굳이 의미를 부여하자면 이 티켓이라면 요즘 108번뇌에 휩싸인듯한 내 상황으로부터 잠시나마 벗어날 수 있게 해주지 않을까 하는 실낱같은 희망을 꿈꾸었던 건 아니었나 하는....건 개소리일까. 드디어 입장이 시작되었다. 그런대로 앞쪽 번호였던지 이른 순서로 입장을 하게 되었다. 두 달 전 찬의 제의로 예매한 후 얼마나 이 순간을 기다려왔던가. 드디어 그 공연의 입장이 시작된 것이다. 지하에 위치한 '인터플레이'는 공연을 위해서인지 홀에는 탁자가 없었고 입구 반대쪽에 작은 무대가 있었고 입구.. 2009. 6. 11.